미술계 소식

독도 과거·현재·미래 한눈에…독도 공동기획전 개최

2021.10.24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조선왕국도 (사진 = 동북아역사재단) 2021.10.22.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 이현주 기자 =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는 '독도의 날'을 맞아 독도의 과거, 현재, 미래를 주제로 한 공동기획전 '독도천연보호구역'을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독도의 날'인 이달 25일부터 12월31일까지 대전 천연기념물센터 기획전시실에서 개최된다.

독도의 과거, 현재 그리고 미래를 3부로 나누어 보여줄 예정이다. 1부 '독도의 과거'에서는 독도가 우리나라 영토로 표기된 지도 가운데 최근 스페인에서 공개돼 화제가 됐던 '조선왕국도'를 비롯한 9점의 고지도와 동해가 표기된 고지도 7점 등 총 16점을 한자리에 선보인다. 전시하는 고지도는 동북아역사재단과 독도박물관에서 제공한다.

2부 '독도의 현재'는 천연기념물센터가 보유한 흑비둘기, 팔색조, 새매 등 10종의 천연기념물 조류 박제표본과 국립생물자원관에서 제공한 괭이갈매기 표본, 독도에 서식하는 동식물의 세밀화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흑비둘기 박제표본은 일반에 처음으로 공개된다.

3부 '독도의 미래'는 문화재청과 독도박물관이 보유한 항공 영상과 홍보 영상, 동북아역사재단이 제공한 만화영상 등 독도와 관련된 총 18편의 영상과 다양한 사진들을 전시할 계획이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독도의 과거, 현재, 미래를 주제로 한 공동기획전 '독도천연보호구역' 포스터 (사진 = 문화재청) 2021.10.22. photo@newsis.com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관람을 위해 동시 입장 가능인원은 7명으로 제한하며 마스크 착용과 발열 확인, 안전거리 유지 등 방역수칙을 준수해 관람해야 한다.

다음달 2일부터는 온라인으로도 공개하며 추후 국립문화재연구소, 천연기념물센터 누리집에서 별도 공지할 계획이다.

한편 이번 전시는 문화재청이 주최하고 국립문화재연구소와 환경부 국립생물자원관, 울릉군 독도박물관, 동북아역사재단 등 독도와 관련된 국·공·사립기관들이 공동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와 해양수산부의 후원으로 이뤄진다.


◎공감언론 뉴시스 lovelypsyche@newsis.com

관련기사 보기

'걱정을 멈추고 폭탄을 사랑하기'…이 무슨 전시인고?

미술관이 추천한 8명은 누구?...세종문화회관 중견작가전

'조각은 산업'...'10회 서울국제조각페스타' 개막

대한상의, 제8회 사진공모전 시상식 개최…총 75점 시상